• 혼쭐난 '스타벅스' 오늘 문닫고 교육

    커피 전문 체인점 '스타벅스'가 오늘(29일) 오후 전국 8천 여개의 매장문을 닫고 직원들을 대상으로 '인종 편견 예방 교육'을 실시한다. 이번 교육은 필라델피아 다운타운 지역의 한 '스타벅스' 매장에서 비즈니스 관계자들을 기다리느라 주문을 하지 않고 있었던 두 명의 흑인 고객들에게 무단침입으로 체포하도록 한 일이 발생후에 전국적인 비난을 촉발한 것이 원인이 돼 이뤄지게 됐다.

  • 해외투자?…"미국이 최고"

    한국서 자산 1억 원 이상을 굴리는 고액 자산가들은 한국내보다 해외 투자를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미국을 최선호 지역으로 꼽았다. 28일 삼성증권은 자사 프라이빗뱅커(PB) 100명을 대상으로 고액 자산가들의 투자 성향을 조사한 결과, 고액 자산가의 78%는 해외 투자를 선호했다.

  • "상대만 있으면 인수합병 가능"

    "올 하반기 실적향상의 내적인 성장과 함께 적극적인 인수합병을 통한 외적인 성장, '두마리 토끼'를 잡도록 하겠다. ". 뱅크오브호프의 케빈 김 행장은 24일 열린 2018년 연례주주총회 자리에서 "지난해가 내적 투자의 해였다면 올해는 수확의 해가 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 "애플에 5억4천만불 배상"

    삼성전자가 미국 애플의 디자인 특허를 침해해 5억3천900만 달러(약 5천816억원)를 배상해야 한다는 미국 법원 배심원단의 평결이 나왔다.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24일 샌호세 연방지법의 배심원단은 애플이 삼성전자를 상대로 제기한 디자인 특허 침해 손해배상 소송에서 삼성전자가 애플에 5억3천900만 달러를 배상해야 한다고 평결했다.

  • 포춘 '미국 500대 기업' 발표

    경제전문지 포춘의 2018년 '미국 500대 기업' 명단에 따르면, 미국 최대 유통업체 월마트가 5000억 달러의 매출액으로 '부동의 1위'를 지켰다. 특히 올해엔 '온라인 유통공룡' 아마존이 상위 10위권에 진입해 가장 주목되는 변화로 꼽혔다.

  • 미국, 수입차에 최고 25% 관세 검토…韓자동차 영향 우려

    '최악 시나리오'는 관세 2. 5%→25%로 10배…나프타 협상·중간선거용 관측도. (서울=연합뉴스) 이윤영 차대운 기자 = 미국 정부가 또다시 외국산 수입제품에 고율 관세를 부과하는 방안을 꺼내 들었다. 이번에는 자동차가 타깃이다.

  • 텍사스은행 인수효과 '톡톡'

    최근 한미은행(행장 금종국)의 주가가 급등하며 다시 주당 30달러 선을 넘어섰다. 지난달 24일 이후 한 달여 만에 30달러대 재진입이다. 텍사스 소재 사우스웨스턴내셔널뱅크(SWNB) 인수가 최근의 가파른 오름세를 견인한 것으로 풀이된다.

  •  2020년 경기침체 시작 "가파른 금리 인상 탓"

    미국 경제가 2020년부터 침체하기 시작할 것이란 진단이 나왔다. 부동산 정보업체 질로우와 리서치 업체 펄스노믹스가 100명 이상의 전문가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과반수 응답자가 2020년 1분기를 경기 하강기의 시작 시점으로 꼽은 것으로 나타났다.

  • 천정부지 집값, 내집장만 꿈이 된 시대

    지난달 남가주 주택 가격이 또 다시 사상 최고를 경신했다는 조사가 나왔다. 부동산 정보·분석 업체 코어로직의 최근 보고서에 따르면, 4월 남가주 주택판매 중간가가 1년 전(2017년 4월)보다 7. 2%오른 52만달러로 사상 최고액을 기록했다.

  • '포춘' 미국 500대 기업'발표

    경제전문지 포춘의 2018년 '미국 500대 기업' 명단에 따르면, 미국 최대 유통업체 월마트가 5000억 달러의 매출액으로 '부동의 1위'를 지켰다. 특히 올해엔 '온라인 유통공룡' 아마존이 상위 10위권에 진입해 가장 주목되는 변화로 꼽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