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 김수로도 코로나19 확진, 드라마 '오늘부터' 촬영 중단

    연예계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전파가 가속화되는 모양새다. 배우 정우성, 고경표, 블랙핑크 리사에 이어 1일 김수로가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았다. 연예가에 따르면 김수로는 최근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고 자가격리에 들어간 상태다.

  • '아들맘' 유민, 日서 보조개 미소+청순미로 근황

    일본인 배우 유민(42)이 오랜만에 근황을 전했다. 유민은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11월도 마지막 날. 다음 달에도 또 열심히 하겠습니다. 이 아우터 참 맘에 들어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유민이 일본에서 인형으로 가득찬 매장을 방문한 모습이 담겨있다.

  • '지옥', 전세계가 빠진 연상호 감독표 디스토피아

    연상호 감독의 디스토피아에 전세계가 반응했다. 영화 ‘부산행’으로 K-좀비 열풍의 문을 연 연상호 감독이 신작 넷플릭스 오리지널 ‘지옥’으로 전세계인들을 지옥문으로 이끌고 있다. 지난 19일 공개된 ‘지옥’은 공개 하루 만인 20일 넷플릭스 TV쇼 부문 글로벌 1위(넷플릭스 패트롤 기준)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 '오겜' 美 고섬어워즈 수상, 황동혁감독 "이건 기적"...이정재 수상 불발

    전세계 흥행돌풍을 일으킨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이 미국 독립영화 시상식인 ‘고섬어워즈’에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오징어 게임’은 29일 미국 뉴욕 월스트리트에서 열린 ‘제31회 고섬 어워즈’ 시상식에서 ‘40분 이상의 획기적 시리즈’(Breakthrough Series Long Format over 40 minutes) 부문 수상했다.

  • 고경표,백신 1~2차 접종에도 코로나19 확진..."자가격리 중"

    배우 고경표가 백신 1,2차 접종을 마쳤는데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고경표의 소속사 씨엘엔컴퍼니는 “고경표가 코로나19 검사 결과 양성으로 확인됐다”며 “현재 자가 격리 중”이라고 30일 밝혔다. 고경표는 지난 8월과 10월 백신 1·2차 접종을 마쳤는데도 돌파 감염된 것으로 알려졌다.

  • 정우성, 코로나19 확진…"이정재는 음성"

    배우 정우성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무대에 함께 올랐던 배우 이정재는 음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30일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 측은 “정우성이 지난 29일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다. 정우성은 자가 격리에 들어가는 등 보건 당국 지침에 따르고 있다”라고 밝혔다.

  • 계절잊은 비키니 자태... 제시의 뜨거운 망중한

    가수 제시가 놀라운 비키니 자태를 드러냈다. 제시는 30일 자신의 SNS에 "더 사랑하고, 덜 걱정하자"라는 글과 함께 따사로운 햇살이 쏟아지는 리조트 풀에서 수영을 즐기는 모습을 공개했다. 계절을 잊은 사진 속 날씨와 아름다운 몸매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 '생긋' 미소에 '심쿵' 피겨여왕 김연아의 거울셀카가 부른 효과

    '피겨여왕' 김연아가 매력적인 거울 셀카로 팬들을 설레게 했다. 김연아는 29일 자신의 SNS에 촬영장으로 보이는 곳에서 메이크업을 확인하는 사진을 올렸는데, 마침 거울에 비친 자신을 찍는 카메라가 보이자 무표정하던 얼굴에 생긋 미소를 지어보였다.

  • '뿔난' 송지효 팬들, 쇼트커트에 스타일리스트 교체 성명서 "좌시못해"

    배우 송지효가 최근 쇼트커트로 헤어스타일을 바꾼 가운데 팬들이 스타일링 문제를 지적하며 스타일리스트 교체를 요구하는 성명서를 냈다. 송지효의 팬들은 29일 온라인 커뮤니티 디시인사이드 갤러리를 통해 ‘송지효 스타일링(코디·헤어·메이크업) 개선을 촉구합니다’는 제목의 성명서를 게재했다.

  • 43세 마술사 최현우, 아랍 출신 대학생과 열애설

    마술사 최현우(43)가 일반인 여성과 열애설에 휩싸여 궁금증이 모아진다. 최근 한 매체는 최현우가 아랍 출신의 여성 A씨와 1년 넘게 교제 중이라고 보도했다. 최현우의 소속사는 "개인 사생활이라 알지 못한다"고 밝혔지만, 며칠 째 공식 SNS나 유튜브채널에서 별다른 해명이 나오지 않아 열애설이 설만은 아닌 것으로 추정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