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 한인 연방 의원 4인방 "이번엔 반드시" 

    첫 아시아계 미군 대대장을 지낸 '전쟁영웅' 고(故) 김영옥 대령에게 연방의회 금메달을 추서하자는 법안이 연방 의회에 발의됐다. 30일 미 연방하원 홈페이지에 따르면 한국계인 매릴린 스트리클런드 민주당 의원은 지난 27일 제2차 세계대전과 한국전쟁 참전 영웅인 김 대령의 영웅적 행동과 리더십과 인도주의 정신을 기려 사후 의회 금메달을 수여해야 한다는 내용의 법안을 대표 발의했다.

  • 바이든 지지율 굳건

    조 바이든 대통령 지지율이 기밀문서 유출 파문에 휘말리면서 내년 재선 도전에 악재로 작용하고 있다는 평가가 나오는 가운데 지지율은 안정세를 유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CBS와 유고브가 지난 25~27일 미국의 성인 2500명을 대상으로 바이든 대통령 업무수행 지지율을 물은 결과 응답자의 44%가 긍정 평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 바이든 지지율 굳건

    조 바이든 대통령 지지율이 기밀문서 유출 파문에 휘말리면서 내년 재선 도전에 악재로 작용하고 있다는 평가가 나오는 가운데 지지율은 안정세를 유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CBS와 유고브가 지난 25~27일 미국의 성인 2500명을 대상으로 바이든 대통령 업무수행 지지율을 물은 결과 응답자의 44%가 긍정 평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 펜스 집에서도 발견됐다

    조 바이든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기밀문서 무단 반출 혐의로 특별검사 수사를 받는 가운데 이번에는 마이크 펜스(사진)전 부통령 집에서도 기밀문서가 나왔다. CNN은 펜스 전 부통령의 변호인이 지난주에 그의 집에서 10여건의 기밀문서를 발견해 연방수사국(FBI)에 넘겼다고 24일 보도했다.

  • 美 고위공직자 줄줄이 기밀문서 유출, 이유는

    (서울=연합뉴스) 임화섭 기자 = 미국의 전·현직 고위 공직자들이 기밀문서 유출 에 줄줄이 연루돼 홍역을 치르고 있는 가운데 영국 공영방송 BBC가 25일(현지시간) 그 이유를 조명했다. 미국에서는 최근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에 이어 조 바이든 대통령, 마이크 펜스 전 부통령까지 기밀문서를 유출한 것으로 밝혀지며 파문이 커지고 있다.

  • 바이든, 北 인권문제 건드리나 

    바이든 행정부가 5년여간 공석이었던 북한인권특사를 임명했다. 23일 백악관은 바이든 대통령이 국무부 인권·노동국의 줄리 터너 동아시아·태평양 담당을 북한인권특사로 지명했다고 밝혔다. 대사급인 북한인권특사는 미국 정부의 북한 인권 정책 수립과 집행 전반에 대해 담당한다.

  • 美 대사자리 20군데 공석 '구멍난 외교'

    조 바이든 대통령이 취임 2년을 맞아 임기반환점을 돌고 있는 가운데 약 20개국 대사 자리가 여전히 공석인 것으로 나타났다. 대사 임명에 필수적인 상원 인준 절차가 지연돼 주요국 대사 자리가 채워지지 않으면서 글로벌 패권 경쟁 중인 중국과의 외교전에서 큰 약점으로 작용한다는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

  • 바이든 사저 전격 압수수색

    미국 법무부가 델라웨어주에 위치한 조 바이든 대통령의 사저를 압수수색했다. 법무부는 ‘기밀’ 표시가 된 문서 6건과 바이든이 작성한 메모 일부를 입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20일 대통령 측 변호인에 따르면 법무부는 델라웨어 월밍턴 자택을 13시간 가량 수색을 벌였다.

  • 숨 가빴던 2년…쉽지않은 재선 도전의 길

    조 바이든 대통령이 20일부터 대통령 취임 3년차 임기를 시작했다. 이로써 바이든 대통령은 4년 임기 가운데 반환점을 돌아 후반기 활동에 들어갔다. 바이든 대통령은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을 꺾고 2021년 1월 국민 통합을 기치로 백악관에 입성했지만, 지난 2년간 정치적 양극화 심화라는 미국의 고질병을 극복하진 못했다.

  • 바이든 "한인 기여로 美 위상 강화"

    조 바이든(사진) 대통령은 12일 한인 이민 120주년과 한인의 날을 기념해 성명을 내고 "한국계 미국인들의 기여로 우리의 삶이 풍요로워지고 미국의 위상이 높아지고 있다"고 말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화상으로 진행한 릫미주 한인의 날 커뮤니티 리더 브리핑릮에서 대독 발표한 성명을 통해 이같이 밝히고 한미 동맹의 중요성을 강조했다.